사회일반

(속보)박원순 “2022년까지 한미군사훈련 잠정 중단해달라”

박원순 서울시장이 14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미국외교협회(CFR)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제공=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이 13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미국의 외교안보 씽크탱크 미국외교협회(CFR) 초청 연설에서 한미군사훈련의 잠정 중단을 제안했다.


“서울·평양 올림픽 유치결정은 2021년, 혹은 2022년에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 지금 당장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에 평화 분위기 조성이 필요하다”며 “올해 7월 일본 동경에서 열리는 하계올림픽의 평화적 개최를 위해 지금부터 2022년 북경 동계올림픽기간까지 한반도 일대에서 북한과 한·미 정부 모두에게 군사훈련을 포함한 일체의 긴장고조와 적대행위들을 잠정적으로 중단하기를 제안한다”고 말했다.
/워싱턴DC=변재현기자 humbleness@sedaily.com

관련기사



변재현 기자
humblenes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부 변재현 기자 humbleness@sedaily.com
수습 기간을 마치며 국제부에 지원했을 때
타국의 음식처럼 다채롭고 맛깔나는 기사를 쓰고 싶었습니다.
태국 스프의 시큼한 맛처럼, 새롭고 매력적인 기사를 쓰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