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마켓

미국 ‘우한 폐렴’ 확진자 5명으로

LA카운티 포함 하루새 2명 증가

우한 폐렴 감염자가 급증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우한 폐렴’ 확진자가 미국 내에서 5명으로 늘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26일(현지시간) 애리조나주 매리코파에서 다섯 번째 우판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이날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에서 네 번째 확진자가 나온 것을 포함해 하루 사이 환자가 2명 늘었다. 미국에서는 지금까지 캘리포니아주 오렌지 카운티와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각각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 5명 모두 바이러스의 진원지인 중국 우한에 다녀왔다고 보건당국은 밝혔다.

CDC는 미국 내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뉴욕=김영필특파원 susopa@sedaily.com

김영필 기자
susop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부 김영필 기자 susopa@sedaily.com
앤디 워홀의 말처럼 '인생은 스스로 되풀이하면서 변화하는 모습의 연속'이라고 생각합니다.
도전은 인생을 흥미롭게 만들고, 도전의 극복은 인생을 의미있게 합니다.
도전을 극복한 의미 있는 기사로 찾아뵙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