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삼성전자 '비스포크' 색상 입힌 전자레인지 출시

삼성전자 모델이 10일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비스포크’의 색상을 도입한 전자레인지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의 다양한 색상을 도입한 전자레인지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기본 성능과 사용 편의성도 대폭 개선했다. 신제품에는 기존 방식에 그릴을 추가로 탑재한 복합 열원 방식이 적용돼 음식 표면을 바삭하게 유지하면서 속까지 골고루 익혀준다. 전자레인지와 함께 제공되는 전용 용기를 사용하면 에어프라이어에 음식물을 조리한 것과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다.


집에서도 손쉽게 빵과 디저트를 조리할 수 있는 ‘노오븐 베이킹’ 기능도 새롭게 추가됐다. 또 ‘홈 디저트’ 자동 조리 프로그램을 활용하면 파운드 케이크, 에그 푸딩, 브라우니 등의 디저트를 집에서 즐길 수 있다.

관련기사



이 밖에 한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총 17가지 냉동·튀김류 간편식을 최적으로 조리하는 자동 조리 모드, 기존 대비 28% 더 빠르게 해동하는 ‘쾌속해동 플러스’ 기능 등을 적용했다.

삼성 전자레인지 신제품은 23ℓ 용량에 클린 그레이, 클린 차콜, 클린 화이트, 클린 핑크, 클린 민트 총 5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출고가는 25만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이번 신제품은 감각적인 디자인은 물론 다양한 조리 기능으로 전자레인지의 수준을 높였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용 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