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마켓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0.5%포인트 인하…지난해 7월 이후 6번째 인하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EPA연합뉴스


터키 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기존 10.80%에서 0.5%포인트 인하한 10.75%로 낮췄다고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해 7월 무라트 우이살 총재가 취임한 이후 6번째 금리 인하 조치다.


이날 중앙은행은 성명을 내고 “분야별 경제 활동 개선이 지속하고 있다”며 “경쟁력 향상에 따른 긍정적 요인이 많은 것으로 평가된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관련기사



다만, “경기 회복 조짐에도 불구하고 투자와 고용은 여전히 약세를 보이며, 세계 경제 전망도 약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터키는 지난해 7월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의 금리 인하 요구를 거부하던 무라트 체틴카야 중앙은행 총재가 교체된 후 24%에 달하던 기준 금리를 절반 이하로 낮췄다.


노현섭 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