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이집트항공 "27일부터 중국 운항 재개"

매주 목요일 한차례씩 운항

현재 이집트 코로나19 확진자 없어

이집트항공 비행기 /블룸버그


이집트 국영 항공사인 이집트항공이 오는 27일부터 중국을 오가는 항공편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일(현지시간) 이집트투데이 등에 따르면 이집트항공은 이날 중국행 여행 수요에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며 일단 매주 목요일에만 한차례 중국으로 가는 비행기를 운항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달 초부터 이집트항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중국을 오가는 항공편 운항을 중단했다.

관련기사



현재 이집트에서 공식적인 코로나19 감염자는 없다. 이집트 보건부는 지난 14일 “외국인 1명이 코로나19 감염자로 확인돼 세계보건기구에 보고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닷새 뒤인 19일 이집트 보건부와 세계보건기구(WHO)는 당초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된 외국인이 추가적인 정밀검사에서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전희윤 기자
heeyo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