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뉴스터치] 중랑구, 저소득층 '부동산 중개수수료 무료 서비스' 확대

서울 중랑구는 저소득 주민들의 주거 안정과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저소득 주민 무료 중개 서비스’를 확대한다.


올해는 전월세 임차보증금 기준을 기존 7,500만원 이하에서 1억원 이하로 상향했다. 이에 따라 1억원 이하 주택까지 발생하는 부동산 중개수수료를 구청이 부담한다. 잇따른 전월세 가격 인상에 따른 저소득층의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이라는 게 구청의 설명이다.

관련기사



지원 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소년·소녀가장, 중증장애인 등이다. 신청을 원하는 주민은 별도 신청 없이 주민센터에 전입신고를 마치면 담당자가 대상자 여부를 확인한 뒤 별도로 통보한다. 지원이 확정되면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중랑구지회나 구청에서 수수료 전액을 입금해준다.


이지성 기자
engin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부 이지성 기자 engine@sedaily.com
바이오 참 어렵죠. 알면 알수록 멀어져가는 바이오를 공부하고 있습니다.
쉽고 친절한 바이오 얘기를 들려드리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