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필리핀 북부 루손섬서 규모 5.4 지진…마닐라서도 진동 느껴

지난 20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 번개가 치고 있다. /마닐라=AFP연합뉴스


23일 CNN에 따르면 필리핀 필리핀 지진화산연구소는 이날 북부 루손섬에 있는 오로라주에서 오전 10시 10분께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처음 보고된 진동의 규모는 5.1이었다.


연구소에 따르면 이 지진은 오로라주 산루이스시 남서쪽으로 16㎞ 떨어진 곳에서 일어났다. 진원의 깊이는 7㎞로 관측됐다. 이로 인해 오로라주의 베일러시에서는 규모 6의 강력한 진동이 있었고, 수도인 마닐라시를 포함해 바기오시, 말라본시 등에서도 규모 2의 진동이 느껴졌다.

관련기사



이에 따른 피해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으나 연구소는 여진과 피해가 예상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김연하 기자
yeo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