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카드

신한카드, 테이블매니저와 투자계약 체결

테이블매니저 가맹 소상공인에 금융서비스 제공







신한카드는 인공지능(AI) 기반 예약 관리 전문 기업 ‘테이블매니저'와 전략적 협업을 위한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관련기사



신한카드는 테이블매니저의 예약 관리 시스템이 고객 관리는 물론 데이터 분석을 통한 판매 수요 예측으로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에 기여한다는 판단 하에 투자를 결정했다. 신한카드는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되는 상생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신한카드의 고도화된 플랫폼과 초개인화 마케팅을 활용해 가맹점의 예약 상품권을 공동 판매하고 사업장 경영진단이나 신용관리서비스와 같은 개인사업자 전용 부가서비스를 공동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다. 예약 데이터를 이용해 운영자금이 필요한 시점을 예측해 가맹점의 운영 자금 대출도 지원할 계획이다.


김광수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