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윤석열 “산업은행 부산으로 이전… 가덕신공항 예타 화끈하게 면제”

"부울경 GTX 건설로 30분 생활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15일 오전 부산 동구 부산항여객터미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신해양강국 비전선포식'에 참석하고 있다./부산=연합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KDB산업은행을 부산으로 이전하고 부·울·경 광역급행철도(GTX)를 건설하겠다고 공약했다.



윤 후보는 이날 국민의힘 부산 선거대책위원회 필승결의대회에서 “부산이 세계 최고의 해양 도시, 첨단 도시로 발돋움하려면 금융 자원이 뒷받침돼야 한다”며 “KDB산업은행을 부산으로 이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윤 후보는 “부울경 GTX 건설로 부울경 30분 생활권 시대를 갖게 하겠다”고 말했다. 또 “가덕도 신공항을 기왕에 시작할 거면 화끈하게 예비 타당성 조사를 면제시키겠다”고도 밝혔다. 그는 북항 재개발 사업을 조속히 완성하고 ‘2030 엑스포’도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또 윤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경부선 철도 지하화 △55보급창과 8부두 이전 △침례병원 공공병원화 △해사전문법원 설립 등 공약도 내놓았다.

/부산=조권형 기자 buzz@sedaily.com


부산=조권형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부산=조권형 기자
더 나은 사회로 나아가는 데 밑거름이 될 다양한 진실을 탐사해 알리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