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사회

[사진] 美 뉴욕서 철거되는 '마지막 공중전화'




미국 뉴욕시에 마지막으로 남아 있던 공중전화 부스가 23일(현지 시간) 철거되고 있다. 철거된 부스는 뉴욕시 박물관에 전시돼 ‘휴대폰 상용화 이전’의 도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전시물로 활용될 예정이다. 로이터연합뉴스

관련기사



조양준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