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동향

정부, 범정부 IPEF 대응 조직 신설

통상교섭본부장, 대외 장관급 협의 총괄




정부가 인태프레임워크(IPEF) 대응을 위한 범정부 조직을 신설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기획재정부는 7일 열린 대외경제장관회의에서 IPEF 추진 동향과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IPEF는 미국이 글로벌 공급망과 인프라, 탈탄소 등 분야에서 중국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아태 지역 내 주요 국가를 규합하려는 경제 연대다. 정부는 지난달 23일 IPEF 참여를 공식화한 바 있다.

정부는 IPEF 후속 협상을 위해 범정부 조직을 신설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대외 장관급 협의와 고위급 협의를 구분하고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과 통상교섭실장이 각 협의를 총괄하기로 했다. 정부는 또 민간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민관전략회의도 이달 중 출범하기로 했다.


세종=김우보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