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기업

'월화수목일일일'…무제한 휴가에 주 4일 근무, 이 기업 어디?

휴넷, 내달부터 주 4일 근무제 시행

내달부터 주 4일 근무제 정식 도입하는 휴넷. 사진제공=휴넷내달부터 주 4일 근무제 정식 도입하는 휴넷. 사진제공=휴넷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내달 1일부터 주 4일 근무제를 정식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휴넷 직원들은 매주 금요일을 쉬며 주 32시간을 근무하게 된다.

관련기사



휴넷은 앞서 주 1회 재택근무제(2021년), 무제한 자율 휴가제(2017년), 시차출퇴근제(2014년) 등 선진 제도를 도입한 바 있다. 주 4일제가 시행돼도 앞서 도입된 각종 휴가·근무 제도는 유지된다.

2019년 말부터는 주 4.5일 근무를 도입했는데 이를 시행한 3년간 매년 매출액이 약 20% 늘어났다.

조영탁 휴넷 대표는 "주 4.5일 근무제 도입 이후 자율과 책임의 문화가 확산되면서 회사가 더 성장할 수 있었다"며 "주 4일제 도입 이후에도 우수한 성과를 내 국내 기업의 근무 환경을 바꾸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규 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