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박수홍 출연료 수십억 횡령 혐의 친형 구속 송치

방송인 박수홍 씨. 연합뉴스방송인 박수홍 씨. 연합뉴스


방송인 박수홍씨의 출연료 등을 수십 년간 횡령한 혐의로 구속된 친형이 검찰로 송치됐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 조사과는 이날 박수홍씨 친형 진홍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형사3부에 송치했다.

관련기사



박씨는 매니지먼트 법인을 설립한 뒤 박수홍씨와의 수익 배분 약속을 지키지 않고 출연료 등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횡령 규모는 수십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경찰은 박수홍씨의 형수이자 진홍씨의 아내가 범행에 가담했는지 여부도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박수홍씨는 친형 부부가 매니지먼트 법인을 설립해 수익을 일정 비율로 분배하기로 해놓고 이를 지키지 않았다며 지난해 4월 검찰에 직접 고소장을 냈다. 뒤이어 법원에 116억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도 제기했다.

검찰은 이달 8일 박씨의 구속영장을 청구했고 법원은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강동헌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