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국내증시

남원시, 요천생태공원에 18홀 규모 파크골프장 개장

남원 그린파크골프장 개장식에 참석한 인사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남원시 제공남원 그린파크골프장 개장식에 참석한 인사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남원시 제공




전북 남원시 주생면에 18홀 규모의 파크골프장이 문을 열었다.



남원시는 주생면 요천생태습지공원에 남원 그린파크골프장을 조성하고 30일 개장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남원 그린파크골프장은 사업비 10억 원(국비 3억 원, 시비 7억 원)을 들여 약 1만 8000㎡에 18홀 규모로 조성됐다. 이곳은 기존 수목들을 최대한 활용해 자연과 조화를 이룰 수 있게 꾸몄으며 휴게시설, 화장실 등 편의시설도 갖췄다. 남원시는 최근 파크골프 동호인이 급증하면서 이들이 경기를 즐길 만 한 시설이 부족해 동호인들은 구장을 늘려 달라는 요구를 지속해왔다.

이날 행사에는 최경식 남원시장, 전평기 남원시의회 의장, 이정린 전북특별자치도의회 부의장을 비롯해 지역 파크골프 동호인과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시는 남원 그린파크골프장을 시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향후 무료 개방할 방침이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요천생태습지공원의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기쁘다”며 “앞으로 시민 누구나 편리하고 건강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체육기반시설을 확충해 지역 주민의 건강 증진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예지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