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김포~하네다 항공편 이르면 연말께 개설

지난 6월 한일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김포~하네다(羽田) 항공편이 이르면 연말쯤 개설될 전망이다. 건설교통부와 외교부, 일본 국토교통성과 외무성은 한일 정상회담 이후 김포~하네다 항공편 개설 협의를 벌여 최근 연말 개설 목표에 의견을 접근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통상부의 한 당국자는 13일 “우리측은 국적기 운항횟수로 하루 최대 왕복 4편을 요구하고 있는 데 비해 일본측은 하네다공항의 수용 여력이 여의치 않다며 2편 정도를 허용할 수 있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어 의견을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은주(대화당한의원장) >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