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톱 매니지먼트] 김광진 현대스위스금고 회장

김광진) 현대스위스금고 회장이 '일본 대금업체 배우기'에 나서 신용금고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김 회장은 오는 24일 일행 5명과 함께 3박4일 일정으로 일본대금업체 방문길에 나선다. 이들은 25일 다이에OMC를 시작으로 닛씬, 다께후지, 프로미스 등 일본 대금업체를 탐방하게 된다. 김 회장은 이번 방문을 통해 일본대금업체들의 소비자금융 취급과정과 이 과정을 지원하는 전산시스템에 대해 벤치마킹에 나설 계획. 이 중 가장 초점을 맞추는 부분은 이들 대금업체들의 개인신용평가시스템(CSS)을 포함한 뛰어난 대출심사기법. 이와 함께 연체관리, 기한연장 등 대출사후관리에 대한 노하우도 이번 기회을 통해 확실히 알아둘 예정이다. 김 회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일본대금업체들의 경영 및 인력관리에 대한 벤치마킹은 물론 나아가 이들과의 전략적 업무제휴 방안도 모색해 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선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