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中 암호화 기술공개 법률에 외국기업 반발

BBC는 오는 31일 발효되는 이 법률이 중국 기업은 물론 외국 기업들에게까지 기업의 암호화 기술 소프트웨어를 중국 당국에 등록할 것을 의무 사항으로 규정하고 있다면서 외국 투자가들이 법률시행을 연기시켜줄 것을 중국 당국에 요구하고 있다고전했다.암호화 기술은 현재 인터넷 서버, 소프트웨어에서부터 휴대폰, 케이블 TV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거의 모든 컴퓨터 관련 제품에 사용되고 있는 핵심 기술이다. 중국에 진출한 외국 기업들은 이 법률의 시행으로 통신을 암호화하는 핵심 기술을 중국에 제공하게 돼 자신들이 생산한 암호화 제품의 중국 판매가 사실상 봉쇄되고 더 나아가 최근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중국의 인터넷 시장 진출에도 타격을 입을 가능성이 있다며 반발하고 있다. 주중(駐中) 미국 상업회의소의 마이클 퍼스트 소장은 『암호화 기술은 온라인 통신에 있어 반드시 필요해 법률이 시행되면 사업활동에 지장을 받을 것』이라면서 법률 시행의 연기와 함께 추가적인 협상을 중국 당국에 요구했다. /브뤼셀=연합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