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정책

기재부 "세제실 1차관 산하로, 기조실 2차관 휘하로 이동"

현안 신속 대응 위한 조직개편 단행

기획재정부가 세제실을 2차관 소속에서 1차관 휘하로 복귀시킨다. 대신 기획조정실은 1차관 소속에서 2차관 산하로 바뀐다.


기재부는 13일 경제 현안에 신속히 대응하고 조직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이 같이 조직을 개편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기재부 관계자는 “국회 예결위원회 상설화에 대비해 두 차관간 대국회 업무를 분담하고, 세입·세출간 견제와 균형을 통해 재정 건전성을 높이고자 두 업무를 분리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직 개편으로 주형환 기재부 1차관은 세제실, 경제정책국, 정책조정국, 미래사회정책국, 국제금융정책국, 국제금융협력국, 대외경제국을 지휘하게 됐다. 방문규 기재부 2차관은 기조실, 예산실, 국고국, 재정관리국, 공공정책국을 총괄한다.

이와 관련한 직제 개정안을 추후 마련된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