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SK상사] 아프리카 원목 아시아공급권 따내

SK상사는 8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오꾸메 생산공급 1위업체인 가봉국영목재공사(SNBG)와 아시아 공급권 계약을 체결하고 연간 100만㎥의 수요가 집중되어 있는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등 동북아시아 시장에 대한 원목 공급에 들어갔다.SNBG사는 가봉 원목 가운데 80%에 달하는 오꾸메 원목을 생산, 독점 수출하는 업체로 전세계 열대산 원 거래량의 14%를 점유하고 있다. 이번 원목 공급 계약 체결로 SK는 공급자 주도시장인 원목거래에서 안정적인 공급 물량을 확보하게 됨에 따라 높은 수익성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오꾸메 원목은 합판과 가구용 등으로 폭넓게 쓰이는 목재로 특히 중국과 일본등 동북아시아 지역에서의 수요가 늘고 있어 이 지역 연간 거래 금액이 6,000만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훈기자LHOON@SED.CO.KR

관련기사



이훈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