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리포트] 아시아나항공, 유류비 헷지로 1분기 실적 양호 - HMC證

HMC투자증권은 4일 아시아나항공에 대해 1분기 항공유 가격 상승에도 불구하고 유류비용 헷지로 양호한 실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1,000원(전일종가 7,060원)은 기존대로 유지했다.


강동진 연구원은 "1분기 항공유 평균가격이 133달러로 평균 9.8% 상승했음에도 유류비 헷지 정책으로 상대적으로 양호한 실적이 예상된다"며 "IFRS 연결 매출액이 전년 동기대비 7.2% 증가한 1조4,020억원 (+7.2%, YoY), 영업이익은 14% 감소한 604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또 "전체 여객 매출의 약 60%를 차지하는 일본ㆍ중국ㆍ동남아 등 단거리 노선이 상대적으로 견조한 수요를 보이고 있다"며 "국제여객 부문 L/F는 전년 동기대비 0.7%p 개선된 77.0%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강 연구원은 이어 "경기순환 관점에서의 여객 수요 회복 시점은 하반기가 되겠지만, 2분기부터 화물 부문 실적 개선으로 인한 모멘텀이 주가의 상승 촉매제(Catalyst)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재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