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키스톤글로벌, JFE쇼지트레이드코퍼레이션과 69억원 석탄공급 계약 체결

키스톤글로벌이 JFE쇼지트레이드코퍼레이션과 69억원 규모의 석탄판매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키스톤글로벌은 지난해 12월 일본 2위, 세계 4위의 철강회사인 JFE STEEL의 석탄공급 자회사 JFE쇼지트레이드코퍼레이션과 2년간 총 60만톤, 약 1,500억원 규모의 점결탄 공급 계약을 맺은 바 있다.

관련기사



이번 공급 계약은 기존 2년 장기계약 내용의 일부로 올해 1분기에 계획돼 있던 납품계약이며 3월 말까지 선적을 완료할 방침이다. 이는 지난 2011년 매출 1,006억원의 약 6.84%에 해당되는 금액이며 금년 첫 계약이다.

키스톤글로벌 박준석 석탄판매본부장은 “지난해 세계 철강 경기가 극심한 부진을 겪으면서 석탄 영업에 어려움이 많았지만, 올 1월부터 석탄시황이 턴어라운드 돼 2월 현재까지 꾸준히 상승하고 있고 석탄 수급 불균형이 해소되는 등 영업환경도 개선되고 있어 이익률도 정상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성시종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