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이수경 '실오라기 하나 없이..' 파격 전라

영화 '가면'서 비밀 간직한 여인 맡아 김강우와 호흡


이수경, 첫 베드신서 뒤태 전라 노출 영화 '가면'서 비밀 간직한 여인 맡아 김강우와 호흡 관련기사 • '특별한 사랑' 김강우 "A급배우 아니라서.." • 이수경 적나라한 노출 "대역썼다" 오리발 • 이수경 '실오라기 하나 없이..' 파격 전라 • 김강우 김혜성 김혜나… '태안구하기' 구슬땀 • '보라카이 연인' 이선균-이수경 느낌이 좋아~ • "무려 7시간 베드신 촬영" 소감 들어보니.. • 이하나-김강우 알고보니 '동네친구' 인연 • 한혜진 "형부! 화이팅~" 김강우 특별응원 • 드라마커플 김지훈-이수경 실제로 '핑크빛' • 김강우, 한혜진 '얼짱' 친언니와 비밀약혼 • 이수경 '네일 아티스트' 신비 매력 발산 • 김강우 "김민선, 여자로 안보여 몰입 안돼" • 어깨 힘준 김강우 첫 베드신도 '파격적' • [포토] 김민선 "저도 섹시해요?" 부끄~ 배우 이수경이 활달한 말괄량이 이미지를 벗고 파격적인 베드신을 선보였다. 영화 '가면'(감독 양윤호, 제작 디알엠엔터테인먼트)에서 형사 조경윤(김강우)의 연인 차수진 역을 맡은 이수경은 영화 초반 김강우와 벌이는 정사 장면에서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은 뒤태를 파격적으로 노출하며 180도 연기 변신을 선보였다. 이수경과 김강우의 정사신은 17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의 언론시사회에서 첫 공개됐다. 평소 노출과는 거리가 멀었던 이수경은 등과 엉덩이를 고스란히 드러내고 가슴 라인마저 살짝 선보이는 등 베드신을 과감히 소화해내며 색다른 연기를 펼쳤다. 특히 극중 차수진의 비밀이 드러나는 장면에서 김강우와 멋진 감정 호흡을 펼쳐 한층 성숙된 연기력을 느끼게 했다. 이수경은 시사회 후 이어진 간담회에서 "차수진은 내가 맡기 버겁고 힘든 캐릭터였다. 앞으로 다시 맡기는 어려울 것 같아서 출연하고 싶다고 감독님을 졸랐다"며 출연 배경을 밝혔다. 김강우와 함께 한 베드신에 대해 "처음에 촬영할 때는 무척 긴장되고 떨렸다. 막상 영화로 보니 잘 나온 것 같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영화 '가면'은 10년 전 폭행사건에 가담한 남자들이 연쇄 살인을 당하면서 사건이 시작된다. 김강우와 김민선이 연쇄 살인 사건을 파헤치는 형사 역을, 이수경이 김강우의 연인 역을 맡았다. 박원상, 전창걸이 극의 재미를 더한다. 한국아이닷컴 모신정 기자 msj@hankooki.com 사진=이혜영 기자 입력시간 : 2007/12/17 19:31:49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