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아마존닷컴 내년엔 흑자"

젠슨 CFO,PC 시장도 진출세계 최대규모의 온라인 소매업체인 아마존닷 컴(amazon.com)이 올해 4ㆍ4사업분기에는 그간의 적자상황에서 벗어나 흑자를 내게 될 것이며 내년에는 완전히 흑자로 전환될 것이라고 이 회사가 5일 밝혔다. 이 회사의 최고 재정책임자(CFO) 워런 젠슨은 이날 연례 분석가 모임에서 또 올해 하반기부터는 아마존에서 PC를 팔게 될 것이며 기관 및 전문직 고객들에게 도서류를 판매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완벽한 보장이란 있을 수 없는 것이지만 아마존이 4ㆍ4사업 분기에 영업이익을 내게 될 것이며 이어 내년에는 흑자상황으로 돌아서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분석가들은 아마존이 5년간의 적자에서 흑자로 반전될 가능성에 아직은 회의적인 시각을 나타내면서 영업을 어떻게 효율적으로 할 것인가에 관한 대안이 제시돼야 할 것이라는 점을 지적했다. 퍼시픽 크레스트 증권의 분석가 스티브 웨인스타인은 아마존 말대로 흑자상황으로의 반전이 이뤄질는지는 두고 봐야 하겠지만 영업에 개선이 이뤄지고 있는 것은 분명한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CFO 젠슨은 아마존이 미국에서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성장잠재력이 있다고 말했다. /뉴욕=연합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