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할아버지·할머지 오래사세요"


어버이날을 하루 앞둔 7일 광진구 노유1동에서 열린 경로잔치에서 어린이들이 할아버지·할머니들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린 후 즐거워하고 있다. 연합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