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비즈니스 유머] 못믿을 파트너


Two law partners leave their office and go to lunch. In the middle of lunch, the junior partner slaps his forehead.

"Damn," he says. "I forgot to lock the office safe before we left."


His partner replies, " What are you worried about? We're both here."

관련기사



로펌의 두 파트너가 사무실에서 나와 함께 점심식사를 하러 갔다. 식사 도중 젊은 파트너가 손바닥으로 이마를 탁 치며 말했다.

"젠장, 사무실에서 나올 때 금고문을 잠그는 걸 잊어버렸어요."

그러자 선임이 말했다. "우리 둘 다 나와 있는데 뭐가 걱정이야?"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