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대구은행, 대구시민운동장에 사랑의 홈런존 마련


대구은행이 2013년 프로야구 정규시즌을 맞아 대구시민운동장 야구장 내 ‘사랑의 홈런존’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사랑의 홈런존으로 삼성 라이온즈 선수들의 홈런볼이 들어오면 홈런 당 100만원의 성금이 조성된다. 사랑의 홈런존은 좌측 외야 펜스 안에 가로 12m 구간으로 마련돼 있다.

관련기사



이렇게 모아진 기금은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된다. 대구은행은 2006년부터 삼성 라이온즈 선수들과 연말에 복지시설을 방문해 사인회와 격려행사를 벌여왔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사랑의 홈런존은 지역 연고 팀 삼성 라이온즈 선수들의 활약을 격려하면서 좋은 일에 쓰이는 기금을 조성한다”며“스포츠와 사회공헌활동이 연계된 행사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따뜻한 금융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신무경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