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국제일반

日 "한국 국채매입 유보"

일본 정부가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방문과 일왕 사과 요구 발언에 대한 보복책으로 한국 국채매입 계획을 전격 유보하기로 했다고 요미우리신문 등 일본 주요 언론들이 24일 보도했다.


현지 언론들은 "일본 정부는 한국 국채매입이 양국 간 경제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지만 지금처럼 외교관계가 경색된 시점에서는 국민의 이해를 얻기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한국과 중국ㆍ일본은 지난 5월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2차 한중일 재무장관 및 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역내 자본시장 안정을 위해 일본이 연내 수백억엔 규모의 한국 국채를 매입하기로 합의했다.

관련기사



전문가들은 한국의 국고채 발행잔액 361조원 가운데 일본이 보유한 한국 국채는 거의 없어 국내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이날 일본 중의원(하원)은 이 대통령의 독도 방문과 일왕 사과 요구에 항의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아울러 일본은 한국의 독도 소유를 '불법점거'라고 표현한 데 이어 이 대통령의 독도방문도 '불법상륙'이라고 규정했다.

한편 겐바 고이치로 일본 외무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노다 요시히코 총리의 친서를 한국이 우편으로 반송한 것과 관련해 "일본 정부에 돌아온 친서를 다시 송부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문승관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