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오뚜기, 삼선간짜장 출시


오뚜기는 춘장을 볶거나 전분을 따로 준비할 필요가 없어 조리가 쉽고 간편한 ‘오뚜기 삼선간짜장’(사진)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오뚜기 삼선간짜장’은 간짜장의 풍미를 재현하기 위해 볶은 양파의 맛과 풍부한 로스팅 양파분(생물함량 40%)을 첨가해 맛이 더욱 진하고 고소한 것이 특징이다. 100g 기준 1,900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