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신하균-김고은 열애, 소속사 인정

배우 신하균과 김고은이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배우 신하균과 김고은이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배우 신하균(42)과 김고은(25)이 2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TV리포트에 따르면 이들은 수년 전부터 영화계 선후배로 지내다 두 달 전부터 17살이라는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교제를 시작했다.


특히 친한 동료 연예인들과 함께한 스킨스쿠버 모임 활동에서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신하균과 김고은의 소속사 호두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에게 확인한 결과 두 사람이 두 달 전부터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며 “예쁘게 봐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신하균은 1998년 영화 ‘기막힌 사내들’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킬러들의 수다’, ‘복수는 나의 것’, ‘지구를 지켜라’, ‘우리 형’, ‘웰컴투 동막골’, ‘데 게임’ ,‘박쥐’, ‘고지전’, ‘순수의 시대’ 등 영화에 주력해 왔다. 오는 25일에는 ‘올레’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고은은 1991년 영화 ‘은교’로 데뷔, 화제를 모으며 곧바로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영화 ‘몬스터’, ‘차이나타운’, ‘협녀 칼의 기억’, ‘성난변호사’, ‘계춘할망’, 드라마 ‘치즈 인 더 트랩’ 등에 출연하며 필모를 쌓아가고 있다. 최근에는 김은숙 작가의 차기작 ‘도깨비’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이효정인턴기자 kacy951@sedaily.com

이효정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