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첫방 ‘혼술남녀’ 하석진 학력위조 논란, 진실 밝혀질까

첫방 ‘혼술남녀’ 하석진 학력위조 논란, 진실 밝혀질까첫방 ‘혼술남녀’ 하석진 학력위조 논란, 진실 밝혀질까




tvN 월화드라마 ’혼술남녀’가 시청률 대박조짐을 보이고 있다.


지난 5일 첫 방송된 ‘혼술남녀’는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닐슨코리아 전국기준) 평균 2.9%, 최고 3.9%를 기록했다. 타깃시청률(남녀2049세) 역시 평균 2.1%, 최고 2.6%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등극했다.

이날 방송된 ‘혼술남녀’ 1회에서는 근무하던 입시학원이 없어지게 되면서 노량진에 입성하게 된 신입강사 박하나(박하선 분)와 ‘고쓰’(고퀄리티 쓰레기의 줄임말)로 불리는 스타강사 진정석(하석진 분)이 같은 학원에 들어가게 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차원이 다른 대접을 받는 진정석에게 무시를 당하는 박하나의 모습이 안쓰러움을 전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박하나의 짠내나는 수난이 이어졌다. 먼저 자신을 물심양면 챙겨주겠다던 황진이(황우슬혜 분)는 예상외의 텃세를 부렸다. 이어 회식자리에서는 원장 김원해(김원해 분)의 비위를 맞추기 위해 픽 미 댄스까지 추는 열정까지 선보였지만 술값을 내지 않고 도망친 경쟁학원의 원장 김희원(김희원 분)을 쫓던 중 수조에 빠졌다. 최악의 하루를 겪고 집으로 향하던 중 우연히 만난 진정석은 박하나에게 노그래(노량진의 장그래)라는 별명을 지어줬다.

관련기사



공명(공명 분)은 이날 공무원 시험을 보라는 어머니의 성화에 못이겨 노량진에 처음으로 입성했다. 공명은 3년째 공시낭인처럼 생활하고 있는 기범(키 분), 연애 중이지만 몇 년째 합격에 실패 중인 동명(김동명 분)과 함께 기대이상의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또한 극 중 진정석을 알고 있는 듯한 모습으로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야기시키고 있다.

또한 극 말미에는 진정석의 팬카페에서 학력위조에 관한 글을 발견하는 박하나와 진정석의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무엇인가를 숨기는 듯한 진정석의 모습이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오늘(6일) 방송되는 ‘혼술남녀’ 2회에서는 진정석의 학력위조에 대한 진실이 밝혀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혼술남녀’ 방송화면 캡처]

장주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