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인천공항서 30대 중국인 흉기 들고 난동

인천공항에서 30대 중국인 남성이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리다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인천공항경찰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50분경 30대 중국인 A 씨가 인천국제공항 3층 출국장에서 등산용 칼을 들고 발권 장소와 연결된 수하물 컨베이어 벨트 위에 올라가 소동을 피웠다.


근처에 있던 여행객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출동하자 A 씨는 갑자기 고통을 호소하며 쓰러져 인근 구급대로 이송됐다.

관련기사



경찰은 “(A 씨는) 중국 심양으로 출국하려던 중국인인데 비행기 표 예약 내용을 확인하다가 소동을 피웠다”며 “목격자들을 상대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영준인턴기자 gogundam@sedaily.com

김영준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