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금융가

기업銀, 코코본드 영구채 3,000억원 발행 성공

IBK기업은행은 지난 9월 국내 최초로 조건부 신종자본증권 3,000억원을 영구채로 발행한 데 이어 4일 3,000억원을 추가 발행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코코본드는 5년 콜옵션 조건(5년이 지난 시점에 조기 상환할 수 있는 권리) 500억원과 10년 콜옵션 조건 2,500억원으로 각각 2.88%(국고 5년+138bp)과 3.27%(국고 10년+158bp)의 금리로 발행됐다.


기업은행은 12월 만기도래하는 신종자본증권 6,000억원을 차환할 목적으로 발행했으며, 만기도래 신종자본증권의 금리(6.36%)보다 10년 콜옵션 기준 3.09%포인트가 낮아 조달비용 절감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이번 발행으로 기업은행은 국제결제은행(BIS) 총자본 비율이 약 0.19%포인트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연말이 다가오면서 여러 요인으로 인해 장기금리 변동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발행을 추진했음에도 기관투자자들의 높은 참여율로 발행에 성공했다”며 “올해 목표액인 6,000억원을 발행 완료했다”고 말했다.

이주원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