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일반

신동욱, "최명길 국민의당 입당...박지원 평양대사만큼 코미디"




신동욱, 신동욱, "최명길 국민의당 입당...박지원 평양대사만큼 코미디"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최명길 의원의 국민의당 입당을 비판했다.

27일 신 총재는 자신의 SNS에 "최명길의 국민의당 입당은 김종인 입에 마스크 씌운 꼴이고 고사한 고목에 물준 꼴"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신 총재는 "정계은퇴 진배 없는 김종인 팔아서 무너진 뚝 막겠다는 발상은 박지원 평양대사만큼이나 코미디"라며 "차라리 노쇠한 김종인 영입해 슬랩스틱 코미디 만드는 게 웃음 100%"라고 말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앞서 지난달 29일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따라 탈당해 무소속으로 머물던 최명길 의원(서울 송파을)은 "혁신 대통령, 조정자 대통령으로 소양을 갖춘 분이 안철수 후보란 믿음에 무소속을 포기하고 당적을 갖기로 했다"며 국민의당에 공식 입당하며 안철수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한편 최 의원은 "김 전 대표도 제 입당이 '김종인의 안철수 후보에 대한 지지'로 해석될 것이란 사실을 충분히 알고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사진 = OBS]

/김경민 기자 kkm2619@sedaily.com

김경민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