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정책

기보-농협은행, 일자리창출 및 혁신성장 지원 협약

총 3,800억원 규모 우대보증 지원키로

김규옥(왼쪽) 기술보증기금 이사장과 이대훈 농협은행 은행장이 16일 농협은행 본점에서 기술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기보김규옥(왼쪽) 기술보증기금 이사장과 이대훈 농협은행 은행장이 16일 농협은행 본점에서 기술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기보



일자리 창출 기업과 혁신성장 기업을 위해 총 3,800억원 규모의 우대 보증이 지원된다.

기술보증기금과 농협은행은 16일 서울시 중구 소재 농협은행 본점에서 ‘일자리 창출 및 혁신성장 지원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기술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일자리창출기업과 혁신성장분야 기업 등의 지원을 위한 것으로 ‘특별출연 협약보증’과 ‘보증료지원 협약보증’을 통해 총 3,800억원 규모의 우대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특별출연 협약보증’의 대상기업은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크거나 사회적 약자 등을 고용한 일자리창출기업, 혁신성장분야 기업, 사회적 기업 등이다. 기보는 농협은행의 특별출연금 20억원을 재원으로 보증비율 우대(100%) 및 5년간 보증료 감면(0.2%p)을 적용하고, 농협은행은 우대금리를 적용할 예정이다.

‘보증료지원 협약보증’ 대상기업은 ‘특별출연 협약보증’ 대상기업과 동일하다. 기보는 농협은행의 보증료지원금 20억원을 재원으로 3년간 보증료 감면(0.2%p)을 적용하고, 농협은행은 우대금리를 적용하여 기업의 금융부담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김규옥 기보 이사장은 “기보는 농협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과 혁신성장을 지원하고, 아울러 중소기업 미래성장동력 확충을 위한 지원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민정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