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현대해상, 한강시민공원에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현대해상이 한강시민공원 주요 진입로 11곳에 미세먼지 신호등(사진) 설치를 12일까지 완료한다고 11일 밝혔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한강시민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손쉽게 미세먼지 농도를 파악할 수 있도록 설치됐다. 서울시 50개 대기측정소의 실시간 미세먼지 농도가 파랑·초록·노랑·빨강 등 4가지 색과 한글, 영문 등으로 표시된다. 현대해상은 이를 위해 지난달 서울시와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관련기사



황미은(오른쪽) 현대해상 고객담당최고책임자(CCO)와 구아미 서울시 대기기획관은 지난달 12일 서울시 서소문청사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현대해상황미은(오른쪽) 현대해상 고객담당최고책임자(CCO)와 구아미 서울시 대기기획관은 지난달 12일 서울시 서소문청사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현대해상


한편 현대해상은 미세먼지 신호등 외에도 놀이를 통해 어린이 환자들의 치료를 돕는 ‘힐링정글’캠페인, 어린이들에게 교통 안전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동요제’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주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