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李총리 "취미·위안·체험 목적의 도시농업 나날이 확대"

청주 도시농업박람회 참석
"가벼운 농사는 우울증 완화에도 도움"

  • 나윤석 기자
  • 2019-05-25 15:41:17
  • 정치일반
李총리 '취미·위안·체험 목적의 도시농업 나날이 확대'
이낙연(가운데) 국무총리가 25일 충북 청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제8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에서 조롱박 터널길을 걸으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청주=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25일 충북 청주 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도시농업박람회에 참석했다.


이 총리는 박람회에서 최동운 청주농업기술센터 소장으로부터 도시농업 현황에 대해 보고받고 열대식물원, 즐거운 숲정원, 생명농업관 등을 둘러봤다. 이 총리는 박람회에 참석한 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도시농업이 나날이 확대된다”며 “취미·위안·치유·체험 등 목적도 다양하다”고 밝혔다. 그는 또 “(박람회에선) 미세먼지를 흡수하는 파키라 같은 식물도 선보인다”며 “가벼운 농사는 우울증 완화에도 도움을 드릴 수 있다”고 덧붙였다.

도시농업은 도시의 토지와 자투리 공간을 활용해 농작물을 경작하는 것을 말한다. 제8회 대한민국 도시농업 박람회는 지난 23일 개막해 오는 26일까지 열린다. 올해 박람회에서는 ‘생명문화도시, 농업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그린오피스, 옥상정원, 기능성 텃밭 등을 소개한다. /박우인기자 wi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