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라디오스타' 이광연, 결승전 패배는 '체리 주스' 때문..온갖 TMI 대방출

2019 U-20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 선수 이광연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결승전 패배 원인으로 ‘체리 주스’를 언급하며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이와 함께 이번 방송에서는 U-20 월드컵 준우승의 주역들인 황태현, 오세훈, 김현우, 최준, 이광연 선수들이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었던 월드컵 비하인드부터 온갖 TMI를 대방출할 것으로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오늘 (3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U-20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 황태현, 오세훈, 김현우, 최준, 이광연 선수가 출연하는 ‘I LOVE U-20’ 특집으로 꾸며진다.

대표팀 골키퍼로 맹활약을 펼친 이광연은 결승전 패배 요인으로 ‘체리 주스’를 언급한다. 그는 체리 주스와 경기의 상관관계를 밝히며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고. 이를 들은 MC들이 방송 후 체리 주스의 인기를 예고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또한 이광연은 U-20 월드컵 후 K리그 데뷔전을 치른 근황을 전한다. 그는 지난달 23일 그가 소속된 강원 FC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에 선발 출전한 바. 이어 그는 혹독한 신고식을 치렀다고 털어놓는 것은 물론 ‘빛광연’ 타이틀 위기를 고백해 모두를 웃프게 했다고.

이광연은 월드컵 비하인드도 대방출한다. 그는 라커룸에서 정정용 감독의 골반 댄스를 목격했다고 폭로한 것. 이를 듣던 안영미가 골반 댄스의 진수를 보여주겠다며 일어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이어 이광연은 자신의 강철 멘탈이 오세훈, 김현우 덕분이라고 밝힌다. 앞서 그는 긴장감 넘치는 세네갈전 승부차기에서 홀로 여유로운 웃음을 보여주며 전 국민의 시선을 사로잡은 바. 과연 오세훈, 김현우가 그의 멘탈을 위해 어떤 도움을 준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광연은 경기 전 골대에서 치르는 특별한 의식을 공개한다. 그는 스튜디오를 골대 삼아 실제로 의식을 행해(?) 웃음을 자아낼 예정.

더불어 ‘빛광연’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월드컵 내내 강력한 선방을 보인 이광연은 가장 기억에 남는 선방 장면을 뽑는다. 과연 그의 ‘PICK’으로 뽑힌 장면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마지막으로 이광연은 대표팀의 팀워크 일등 공신을 뽑으며 궁금증을 더할 예정이다. 뜻밖의 인물이 뽑혀 모두가 놀라는 가운데 그는 팀워크 비결인 ‘30분의 매직’을 공개해 감탄을 모을 전망이다.

그런가 하면 이번 방송은 U-20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 황태현, 오세훈, 김현우, 최준, 이광연 선수가 총출동해 지난 월드컵의 감동을 재현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그들은 ‘디스’로 다져진 환상의 팀워크를 보여주며 알아서 물고 뜯는 거침없는 폭로전을 펼칠 예정. 이에 MC들은 “우리가 공격할 필요가 없는 팀이에요!”라며 뜻밖의 상황에 만족을 표했다는 후문이다.

2019 U-20 월드컵 경기 뒷이야기부터 감동적인(?) 발라드 무대까지, 최초 공개되는 선수들의 모든 것은 오는 3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안영미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