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미스트롯' 백령도 평화 무료 콘서트, 치열한 배편 전쟁..역대급 인기 자랑

‘내일은 -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백령도 평화 무료 콘서트의 카운트다운이 시작됐다.

사진=컬쳐팩토리


오는 4일 백령 종합운동장에서 ‘미스트롯’ 백령도 평화 무료 콘서트가 진행된다.



흥 넘치고 감칠맛 나는 무대를 위해 콘서트 선발대는 지난 2일 백령도에 도착, 본격적인 공연 준비를 시작하고 있다.

특히 백령도 평화 무료 콘서트의 일정은 특별하다. 4일 낮 12시 백령도에 도착해 요양원과 경로당을 방문,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분들에게 작은 공연부터 선물한다.

또한 군부대에선 점심 식사 배식 및 함께 식사를 하며 장병들과 즐거운 추억도 쌓을 트롯걸들이다. 모든 일정을 마무리 후 오후 6시 백령도 종합운동장에서 무료 콘서트를 진행, 트롯의 맛을 널리 전파할 예정이다.

인천여객터미널의 한 관계자는 “일반 시민들로부터 백령도로 들어가는 배편을 3~4일 전부터 확인하는 문의 전화가 하루에도 수십 통씩 온다”며 백령도 무료 콘서트를 향한 기대치를 높이기도 했다.

앞서 12인의 트롯걸은 서울을 시작으로 인천, 고양, 전주 등 전국 방방곳곳 트롯 열풍을 몰고 있다. 인기를 몰아 8월 18일 서울 앙코르 공연까지 확정, 마지막까지 화려한 볼거리로 관객을 사로 잡을 계획이다.

송가인과 정미애, 홍자, 정다경, 김나희 등 트롯걸들의 단체부터 개인 무대 그리고 화려하고 풍성해진 무대 구성 등이 ‘미스트롯’의 강점으로 인기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

개최 소식은 기본 티켓 오픈과 동시에 연이은 전석 매진, 쇄도하는 앙코르 요청 등 화제의 중심에 선 ‘미스트롯’은 7월 6일 창원과 7월 7일 의정부, 7월 13일 부산, 7월 14일 대전, 목포, 제주도 등 8월까지 그 열기를 잇는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