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현아잉' 현아, 24시간 바쁜 일상 속 진솔한 속내..프로페셔널한 모습

가수 현아가 프로페셔널한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현아 개인 유튜브 ‘현아잉(HyunA-ing)’ 3회 영상


지난 13일 공개된 현아의 첫 유튜브 프로그램 ‘현아잉(HyunA-ing)’ 3회에서는 바쁜 24시간을 보내는 현아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현아는 패션 의류 브랜드 화보 촬영에 나서며 “제가 직접 콜라보한 의상”이라고 소개했다. 자신의 아이디어가 더해진 의류를 직접 설명하는가 하면, 수십벌의 옷을 입고도 지치지 않고 촬영에 임하는 프로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또한 각종 대학교 축제부터 시작해 새 앨범 준비를 위해 녹음실과 연습실을 오가는 바쁜 하루를 보여주며 일에 몰두하는 모습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어 현아의 퇴근길 모습도 그려졌다. 현아는 “오늘은 많이 힘든 하루였다. 연속으로 이틀째 녹음을 했다. 사실 제가 녹음한 게 많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 해도 해도 부족한 게 많이 느껴졌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끊임없이 노력하면서도 자기 반성을 잊지 않는 진솔한 모습이 시선을 모았다.

눈 코 뜰새 없이 바쁜 하루를 이어가던 현아는 글램핑으로 짧은 휴식을 예고하며 다음 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현아의 일과 친근한 일상 모두를 담은 개인 유튜브 프로그램 ‘현아잉(HyunA-ing)’은 매주 일요일 공개된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