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썸바이벌 1+1' 소유 & 스테파니, 공동 1위 썸녀 등극

  • 최재경 기자
  • 2019-10-16 01:30:32
  • TV·방송
오늘 10월 16일 방송되는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이하 썸바이벌 1+1)‘에서는 한 남자를 사이에 둔 래퍼 키썸과 가수 스테파니의 치열한 신경전이 공개될 예정이다.

'썸바이벌 1+1' 소유 & 스테파니, 공동 1위 썸녀 등극
/사진=KBS_썸바이벌1+1

이날 방송에서는 MC 소유가 썸녀로 출격하고, 가수 스테파니, 래퍼 키썸, 개그우먼 박소영이 출연한 솔로 여자 연예인 특집 2부가 이어진다. 지난주 걸크러쉬의 아이콘에서 썸녀로 변신한 소유의 반전 매력이 화제를 모은 가운데, 이번 주에는 썸남 썸녀들의 중간 선택 결과가 공개된다.

중간 선택 최고 인기녀의 자리는 소유와 스테파니가 차지했다. 네 명의 썸남들에게 각각 두 표씩을 받아 공동 1위에 등극한 것. 중간 선택 1등을 할 경우, 원하는 이성의 연애 취향이나 속마음을 확인할 수 있는 ’썸젠가‘ 데이트를 할 수 있다.

이날 ’썸젠가‘ 데이트의 관전 포인트는 바로 한 남자를 둘러싼 스테파니와 키썸의 치열한 신경전이었다. 그 주인공은 바로 남자 1위를 차지한 훈남 은행원으로, ’썸젠가‘ 데이트 중 스킨십 미션이 나오면서 시작됐다. “원하는 이성과 손잡기” 미션이 나오자, 훈남 은행원은 키썸의 손을 잡았고 이를 지켜보던 스테파니는 씁쓸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반전은 그 후부터였다. 은행원이 다시 한 번 “원하는 이성과 손잡기” 미션을 뽑은 것. 이번에는 그가 스테파니의 손을 잡았고, 스테파니가 “아까도 이렇게 좋았니?”라며 질투 섞인 반응을 보이자 “지금이 더 좋아” 라며 돌직구 발언을 날렸다. 그의 말을 들은 스테파니와 키썸의 얼굴에는 희비가 교차했다.

스테파니는 “그게 거짓말이든 진실이든, 정말 나이스하더라.”며 훈남 은행원을 향한 호감을 숨기지 못했다. 반면 키썸은 더 못 보겠다는 듯 “저 좀 자고와도 되나요?”라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났고, 제작진의 만류에 마음을 누그러뜨렸다는 후문. 스테파니와 키썸을 모두 사로잡은 훈남 은행원의 매력은 도대체 무엇인지 ’썸바이벌 1+1‘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동 1위의 주인공이었던 소유의 ‘썸젠가’ 데이트에서는 지금껏 본 적 없던 소유의 달달한 매력을 엿볼 수 있다 “오늘 나에게 설렜던 순간?” 이라는 질문 젠가를 뽑은 소유는 그 질문을 변호사에게 물었고, 변호사는 “매 순간이 설렌다.”라고 고백하며 분위기가 달아올랐다.

이어진 미션은 첫 만남에 가능한 스킨십 수위를 묻는 질문. 잠시 고민하던 소유는 “포옹까지 가능!” 이라며 솔직한 대답을 했고, 썸남들 역시 “뽀뽀나 이마 뽀뽀까지 가능하다”고 응수하며 썸젠가 데이트 현장의 분위기는 더욱 뜨거워졌다.

썸남 썸녀들의 뜨거운 신경전이 이어지는 가운데, 솔로 여자 연예인 특집의 최종 결과는 오늘 10월 16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KBS 2TV ’썸바이벌 1+1‘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