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배틀트립' 이현이X박가원, 영혼 탈탈 털린 리얼 육아 여행 예고..'관심 고조'

‘배틀트립’에서 이현이-박가원이 아이들이 귀여운 만큼 영혼도 탈탈 털린 리얼 육아 여행을 떠난다. 둘이 모여 시너지가 폭발한 홍윤서-강유준의 케미스트리가 엄마 미소를 자아내는 한편, 두 아이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현이-박가원의 모습이 폭소를 유발할 예정.

사진=KBS 2TV


오늘 19일(토) 방송 예정인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모델 이현이와 아들 홍윤서, 미스코리아 박가원과 아들 강유준이 여행 설계자로, 아스트로 문빈이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이현이-박가원은 ‘아이와 함께 가면 더 좋은 여행지’를 주제로, 육아도 여행도 모두 잡은 ‘마카오’ 모자(母子) 여행을 예고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데칼코마니 같은 홍윤서-강유준의 귀염뽀짝한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마치 모자처럼 접시를 머리에 얹는가 하면, 각자 자신의 엄마 무릎을 베고 누운 꼭 닮은 자태로 미소를 유발한다. 특히 서로를 바라보는 홍윤서-강유준의 표정에서 범상치 않은 장난기가 뿜어져 나와 관심을 고조시킨다.


이는 이현이의 아들 홍윤서가 한 살 형인 박가원의 아들 강유준의 행동을 그대로 따라하는 모습. 여행 내내 홍윤서는 형아미 폴폴 풍기는 강유준의 뒤를 졸졸 쫓으며 일거수일투족을 따라하는 엉뚱 발랄함으로 형제 케미스트리를 뿜어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이에 박가원은 “너네 거울 같아~”라며 웃음을 금치 못했다고.



그런가 하면 이현이-박가원은 둘이 모여 두배 더 강력해진 아들들의 장난기에 영혼이 탈탈 털렸다는 전언이어서 이목이 집중된다. 밥을 먹고, 거리를 걸으면서도 한시도 가만히 있지 않는 홍윤서-강유준으로 하여금 리얼한 육아 여행이 펼쳐질 예정. 이에 모델 이현이도, 미스코리아 박가원도 피해갈 수 없는 육아 전쟁이 펼쳐질 마카오 모자 여행기에 관심이 높아진다.

‘배틀트립’ 제작진은 “이현이-박가원의 마카오 모자 여행은 리얼 그 자체였다. 아이를 가진 부모라면 누구나 고개를 끄덕이며 공감할만한 여행기가 펼쳐질 예정”이라면서, “보는 재미는 물론, 육아 여행에 안성맞춤인 정보까지 갖춘 이현이-박가원의 여행기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원조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늘 19일(토)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