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룰라 김지현, "아들 2명 있어, 딸 가지려 시험관 시술 7번" 고백

  • 김주원 기자
  • 2019-10-21 07:58:59
  • TV·방송
그룹 ‘룰라’ 멤버 김지현(47)이 아들 두 명이 있다고 깜짝 고백했다.

룰라 김지현, '아들 2명 있어, 딸 가지려 시험관 시술 7번' 고백
사진=김지현 SNS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룰라 멤버 이상민, 채리나와 가수 바비킴이 김지현의 신혼집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식사 중 이상민은 김지현에게 “아이들이 몇 살이냐”고 물었고 김지현은 “큰 애가 고1, 작은 애가 중2”라고 답하며 방송 최초로 아들이 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이를 들은 바비킴은 놀란 눈으로 “아이가 있었냐”고 물었고, 이상민은 “(지현이가) 결혼한 남편이 아이가 있다”고 대신 말했다.


김지현은 “내가 그걸 숨기고 쉬쉬하려는 게 아니고 타이밍을 놓쳤다. 자연스럽게 하고 싶었고 아이들의 의견도 중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단 아들이 둘 있으니까 든든하다. 딸도 하나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든다. 시험관 시술을 7번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난 의사가 그러는데 진짜 몸이 건강하다고 한다”며 “근데 문제는 나이라더라. 나이가 제일 문제인 거다. 젊음을 못 따라가는 거다. 3~4년만 빨랐어도 편했을 거라고 이야기하긴 하더라”라고 했다. 이어 “그리고 나이가 너무 많으니까 한번 노력은 해보고 나중에 후회할까봐. 너무 나이가 많아 못할 때는 그래도 한 번 해볼 걸 후회는 안 하려고 시험관을 하는 거다”라며 “막내딸 하나만 낳으면 더 이상 바랄 게 없는 거다. 주시면 감사하고 아니면 어쩔 수 없는 거고”라고 덧붙였다.

이상민은 “엄마가 되니까 사람이 커보인다. 이런 이야기를 하니까”라며 “룰라 리더를 바꿀까?”라고 말하며 자칫 어색해질 수 있었던 분위기를 이끌어갔다.

한편 김지현은 2016년 10월 말 2세 연하 사업가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