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스타 가요

GOT7, 새 앨범 'Call My Name' 트랙리스트 이미지 게재..'컴백 기대감 UP'

JYP 수장 박진영과 JB가 GOT7(갓세븐) 컴백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 작사에 참여해 눈길을 끈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사진=JYP엔터테인먼트


11월 4일 컴백하는 GOT7은 섹시한 슈트핏과 처연한 눈빛이 담긴 티징 콘텐츠를 공개하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30일 0시에는 공식 SNS 채널에 새 앨범 ‘Call My Name’(콜 마이 네임)의 트랙리스트 이미지를 게재해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트랙리스트에 따르면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부터 ‘PRAY’(프레이), ‘Now or Never (feat. Jonas Blue)’(나우 오어 네버), ‘THURSDAY’(썰스데이), ‘RUN AWAY’(런 어웨이), ‘Crash & Burn’(크래시 앤드 번)까지 총 여섯 곡이 수록된다.

특히 타이틀곡은 JYP 박진영과 JB가 힘을 합쳐 완성한 곡으로 가요계 이목을 모으고 있다.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팬들이 불러주는 ‘GOT7’이라는 이름이 갖는 의미를 다룬 노래다.


‘어둠에 갇힌 나의 이름을 불러준 네가 내 존재의 이유가 됐다’라는 애틋한 메시지를 전한다.



또한 GOT7 멤버들은 직접 곡 작업에 임해 더욱 풍성한 앨범을 구현했다.

JB는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 작사 참여에 이어 ‘PRAY’와 ‘THURSDAY’ 작곡, 작사 크레디트에 이름을 올렸다.

진영과 유겸은 각각 ‘RUN AWAY’, ‘Crash & Burn’ 작사에 손길을 더해 다채로운 메시지를 담았다.

3번 트랙 ‘Now or Never’는 Liam Payne(리암 페인), Joe Jonas(조 조나스) 등 유명 아티스트와 협업으로 화제를 모은 세계적인 DJ Jonas Blue(조나스 블루)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그간 발표한 앨범마다 뛰어난 음악적 역량을 선보인 GOT7이 이번 음반을 통해 어떤 색과 매력을 선사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섹시한 비주얼과 처연한 메시지의 묘한 조화를 예고한 신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11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주희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