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김호영, 동성 성추행 피소 사실무근 "법적 조치 하겠다"

배우 김호영 /사진=양문숙 기자


뮤지컬배우 김호영이 동성 성추행 혐의로 피소됐다는 소식에 소속사과 ‘사실무근’이라며 강경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11일 ‘더팩트’는 김호영이 지난 9월 24일 차량에서 남성 A씨에게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로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김호영은 2002년 뮤지컬 ‘렌트’로 데뷔한 이후 섬세한 여성적 표현이 돋보이는 캐릭터로 공연계에서 큰 사랑을 받아왔다. 뮤지컬 ‘광화문연가’ ‘맨 오브 라만차’ ‘킹키부츠’ 등에 이어 최근에는 각종 예능·라디오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특히 그는 현재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tvN 금요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에서 가수를 꿈꾸는 소심한 가장 조민달 역을 맡아 영역을 확장했다는 평을 받아왔다.

관련기사



소속사 측은 11일 “김호영씨에 관한 기사는 전혀 사실무근이며 현재 당사는 구체적인 내용을 확인 중”이라며 “이후 모든 사실관계는 당사와 배우의 최종 확인 후 보도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추측성 보도 등으로 회복할 수 없는 피해가 발생함은 언론인 여러분께서 더욱 잘 알고 계시리라 생각한다”며 “당사 혹은 배우와 직접 확인하지 않은 내용의 유포 또는 추측성 기사 작성을 자제해주실 것을 다시 한 번 부탁드리며, 이외 오보 등에 대해 당사는 적극적인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는 점도 함께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