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마마무, 신곡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 美 빌보드 월드디지털송 7위 등극

미국 빌보드가 걸그룹 마마무의 신곡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의 성과에 대해 다뤘다.

/사진=RBW


제프 벤자민은 최근 미국 빌보드 ‘CHART BEAT’ 코너를 통해 “마마무가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7위에 올랐다. 이로써 마마무는 K팝 걸그룹 경연 프로그램 ‘퀸덤’에서 발표한 노래 중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하며 승리를 주장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앞서 제프 벤자민은 마마무를 “퀸즈 오브 퀸덤(Queens of Queendom)”이라고 칭하며 마마무의 ‘퀸덤’에서의 활약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데 이어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진입 소식까지 발 빠르게 전하며 눈길을 끌었다.


특히, 마마무의 이번 신곡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는 ‘퀸덤’을 통해 공개된 경연곡임에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7위에 오르며, 다가오는 14일 컴백에 청신호를 밝혔다.



더욱이 마마무는 지난 2월 화사의 솔로 데뷔곡 ‘멍청이(twit)’를 시작으로 ‘고고베베(gogobebe)’, 휘인의 솔로곡 ‘헤어지자’, ‘우린 결국 다시 만날 운명이었지(Destiny)’까지 올해에만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4차례 진입하는 저력을 과시했다.

더불어 14일 두 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 발매를 앞두고 있는 만큼 마마무가 타이틀곡 ‘HIP’으로 또 한 번 빌보드 차트에 진입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마마무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HIP’을 포함한 두 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을 첫 공개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최재경 기자
cjk01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