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제도

해외건설협회, 4차 해외건설 수주플랫폼 회의 개최

13일 해외건설 수주플랫폼 2019년 4차 본회의에서 방문규 신임 수출입은행장이 지원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협회는 13일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방문규 신임 수출입은행장을 초청해 ‘해외건설 수주플랫폼 2019년도 4차 본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건기 해외건설협회 회장은 “올해 우리 해외건설 수주실적이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 등으로 인해 다소 저조한 편”이라며 “우리 해외건설이 국가 경제에 미치는 효과가 지대한 점을 고려하여 남은 기간 수주 확대에 총력을 기울이자”고 당부했다. 이어 수출입은행 등 정책금융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이에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수출입은행이 보유한 모든 가용 재원과 더불어 수은의 해외사업 자문·주선 기능을 적극 활용해 우리 기업의 해외사업 수주를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올해 정부의 ‘해외수주 활력 제고 방안’에 따라 도입된 특별계정은 연내 가시적 성과 도출이 예상되며 개발도상국가의 인프라 개발사업 지원을 위해 도입한 경협증진자금의 첫 승인 사례도 만들었다”고 밝혔다.
이재명 기자
now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건설부동산부 이재명 기자 nowlight@sedaily.com
침묵과 빛의 건축가 루이스 칸은 빛을 다뤄 공간을 규정했습니다.
찬란히 퍼져있는 당신의 이야기를 기사로 비춰 비로소 세상에 소중함을 드러내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