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10년' 독특한 상상력의 비주얼 담긴 티저 포스터 전격 공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총괄 제작을 맡고, 그가 직접 선발한 신예 감독 5명이 연출한 글로벌 프로젝트 <10년>이 12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사진=(주)디오시네마


홍콩, 대만, 태국, 일본으로 이어진 초대형 글로벌 프로젝트로서 ‘10년’ 후 자국의 모습을 독창적인 감각으로 그려낸 영화 <10년>이 12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지으며, 티저 포스터를 전격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0년>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우리에게 다가올지도 모를 10년 후 세상을 신예 5인 감독과 함께 만든 냉철하지만 그 안에 따뜻함이 숨어있는 다섯 개의 시선에 관한 이야기.




<10년>은 2015년 홍콩에서 시작되어 대만, 태국이 진행한 글로벌 공동 제작 프로젝트 ‘10년’의 일본판이다. 태국에서 만들어진 <10년: 태국>은 제71회 칸영화제 초청되어 뛰어난 작품성을 인정받았으며, 이번 일본판 <10년>은 제71회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에 빛나는 <어느 가족>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제작을 담당했다. 이번 영화는 그가 직접 선발한 재기 넘치는 신예 감독 5인이 각본과 연출을 맡아 지금껏 본 적 없는 신선한 수작으로 탄생되었다. 특히, 다각도에서 바라본 10년 후의 미래 이야기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특유의 따뜻한 감성과 냉철한 통찰력을 동시에 확인할 수 있어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이미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5명의 신예 감독들은 AI 교육부터 디지털 유산까지 기발하면서도 공감을 이끌어내는 소재와 섬세한 연출력을 통해 작품성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로튼토마토 100%라는 놀라운 수치를 달성. 그뿐 만 아니라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부터 제38회 하와이국제영화제, 제55회 금마장 등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의 눈부신 찬사를 얻으며 최고의 웰메이드 아트버스터로 탄생시켰다. 여기에, <곡성>의 쿠니무라 준,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이케와키 치즈루, <행복 목욕탕> 스기사키 하나 등 국내 관객들이 사랑한 일본 대표 배우들이 총출동해 완성된 압도적인 캐스팅은 관객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한편,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스토리를 예측할 수 없는 각양각색 비주얼과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 남성의 목에 붙여지는 사각 패드를 비롯해 빛나는 감시 센서, 꽃 사진이 담긴 휴대 전화, 벌레와 소녀의 손, 독특한 문양의 패브릭까지 다양한 설정들이 담긴 포스터는 극 중 재기 넘치는 상상력과 뚜렷한 개성의 스토리를 엿볼 수 있어 호기심을 자아낸다. 또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제작’이라는 카피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그가 직접 선발한 신예 감독 5인의 환상의 시너지를 통해 완성된 작품성에 신뢰를 더하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냉철한 통찰력과 신예 감독 5명의 신선한 상상력의 세계로 관객들을 안내할 영화 <10년>은 오는 12월 국내 개봉된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