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식탁의 기사' 김수미X허재의 식품업 도전기, 오는 26일 첫 방송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식탁의 기사>에서 김수미X허재X유민상X정호영 셰프가 뭉쳤다.



사진=KBS 2TV ‘식탁의 기사’


오는 26일 첫 방송 되는 <식탁의 기사>는 ‘맛집 내비게이터’ 택시기사들이 추천하는 맛집의 음식들을 먹어보고 가장 잘 팔리는 최고의 메뉴를 간편식으로 완성해보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식품의 연구개발과 제조, 유통 등 식품산업 전 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해주는 식품산업단지인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찾아 레시피 개발부터 식품 패키징 까지 전 과정을 직접 경험해 보며, 그동안 시청자들이 궁금해 했던 간편식 탄생과정이 자세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한편, ‘집밥의 여왕’ 김수미와 선수 시절 전국을 누비며 맛집을 통달한 ‘국가대표 대식가’ 허재, 평소 간편식을 즐겨 먹는 ‘간편식 전문가’ 유민상, ‘스타 셰프’ 정호영이 ‘식탁의 기사단’으로 뭉쳐 어떤 간편식을 만들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먼저, 간편식 메뉴 선정을 위해 택시기사들이 추천하는 식당을 방문하기로 한 이들은 즉석에서 택시를 잡아타는 순간부터 웃지 못 할 난관에 부딪혀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이어 택시기사님이 추천한 맛집에 도착. 상상치 못했던 메뉴에 깜짝 놀라는가 하면, 핫한 결혼 소식의 주인공 김수미의 예비 며느리 ‘서효림’의 깜짝 등장에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고. 특히 김수미는 서효림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하며 친 모녀 사이 이상으로 애정 넘치는 사이를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택시 기사들의 추천 맛집 부터 간편식 개발까지 보여줄 KBS 2TV <식탁의 기사>는 오는 11월 26일 저녁 8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