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ICT

삼성, 美 5G 공략해 화웨이 잡는다...美 망설계 전문기업 인수

美 텔레월드 솔루션즈 인수

삼성 통신장비+텔레월드 솔루션즈 서비스 결합

화웨이 넘어 5G 시장 1위 오를까



삼성전자(005930)가 미국 5G 망설계·최적화 전문기을 인수하며 올해 5G 사업 확대의 신호탄을 쐈다. 미국의 제재에도 불구하고 5G 통신 장비 시장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화웨이를 넘어설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삼성전자는 미국 5G·4G LTE(롱텀에볼루션) 망설계·최적화 전문기업 ‘텔레월드 솔루션즈’와 인수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텔레월드 솔루션즈는 미국 대형 이동통신사업자와 케이블 방송사 등에 망설계·최적화·필드테스트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업이다. 삼성전자와도 미국에서 그동안 협력해오다 이번에 인수까지 이어졌다.


삼성전자는 자사 5G 통신장비에 텔레월드 솔루션즈의 서비스를 결합하면 5G 커버리지를 확대하는데 최대 효율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5G 상용화가 본격화되면서 △600~800MHz 저대역 △2.5~4.9GHz 중대역 △24~39GHz 초고주파수대역 등 이동통신에 활용되는 주파수와 기지국이 다양해지고 망구조가 복잡해져 효율적인 망설계 기술이 필수적이다.



셜빈 제라미 텔레월드 솔루션즈 CEO는 “5G 상용화가 확대되면서 통신 시스템의 성능뿐만 아니라 네트워크 망설계, 구축, 최적화 역량이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는 화웨이·노키아·에릭슨 등 경쟁 통신장비 업체를 넘어 5G 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지난해 3·4분기 전세계 5G 통신장비 시장에선 화웨이 30%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23%로 화웨이의 뒤를 빠르게 쫓고 있다.

전경훈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전자는 이동통신 선도시장인 미국에서 기술과 사업 역량을 인정받아 버라이즌·AT&T·스프린트 등에 5G·4G 통신장비를 공급하고 있다”라며 “올해 북미 등 글로벌 시장 공략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권경원 기자
nahe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 태그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