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DB그룹, 코로나19 위기 극복 성금 10억원 지원



DB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해 성금 1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의료구호물품 지원, 자가격리자 및 생활치료센터 입소자 지원, 방역 및 예방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DB그룹 관계자는 “예기치 못한 코로나19 사태로 고통받고 있는 분들과 일선에서 방역 및 환자 치료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분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한다”면서 “온 국민이 힘을 모아 코로나19 위기 상황을 하루 빨리 극복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앞서 DB그룹은 환자 급증에 따른 의료시설 부족 문제 해결을 돕기 위해 지난 5일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그룹 인재개발원을 치료시설로 제공한 바 있다. 또 코로나 사태 초기인 지난달 초에는 계열사인 DB손보가 바이러스 감염에 취약한 저소득 아동 및 노약자들에게 1억원 상당의 방역 마스크를 지원하기도 했다.


이재용 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